fm 지역통화 웹시스템 - fmkorea.or.kr
[접속] 회원0명/손님0명
fm 사랑방
가입인사
사랑방
건의사항
이웃동네 링크

ㆍ글쓴이 ID(이름)  :   회원정보 aurora (이름은 정회원에게만 보임) (2012.8.28 - 15:55) 본문인쇄
ㆍ홈페이지  :   http://www.fmkorea.or.kr
  실수는 여백이다
실수할까 봐 두려워하면 자기표현의 욕구가 파괴된다.
그리하여 당신이 자발적으로 생각하고 느낀 것을 말하는 것에 대해  
두려워하도록 한다.

만약 당신에게 잘못된 것을 말하는 것이 전혀 허용되지 않는다면,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에게나 상처를 입힌 사람에게나
위로하고 싶은 사람에게 말하는 것과 같은
정당한 일을 하는 것조차도 자연스럽지 못할 것이다.

완벽주의라는 꿈은 실수할 수 있는 권리를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당신을 질식시킨다.

....중략,

유능하고 지적이고 훌륭한 사람은 실수하지 않는다는 식의
병적인 태도를 취하는 사람도 있다.
이러한 태도는 당신이 삶의 기회를 잡는 것을 두렵게 한 나머지
무력하게 한다.
건전한 상식을 지닌 사람도 누구나 실수를 한다고 생각한다.

당신은 사회적 낭패, 직업적 실수, 서투른 결정,
놓혀버린 기회, 실패한 인간관계를 허용해야 한다.

지금이 바로,
완벽주의라는 불가능한 꿈보다는
실수에 관해 합리적인 관점을 취해야 할 시기이다.

-태풍 볼라벤에 대한 긴급속보를 하루종일 들으며..

Matthew Mckay
Patrick Fanning 저

'나'를 사랑하기 중에서 발췌,
제목은 제가 붙여 봤습니다~.*!!


       


N  한 번 비워보세요/먼저 행복하라/환경의 양면성 윤홍순 2361 2012/06/18
N  신입회원님들 필독!!! [3] fmKorea 6887 2005/01/13
N  fm 지역통화가 웹으로 옮겨져 확장된 시스템으로.. HereNow 6375 2004/05/22
213  다시 돌아왔습니다^^ [1] 모래요정 2958 2014.11.05
212  반갑습니다~ huckm 2898 2013.07.19
 실수는 여백이다 aurora 3112 2012.08.28
210  찬물과 심장병 aurora 3693 2012.06.28
209  오르막 인생(펌) [2] aurora 3438 2012.06.20
208  짐 없이 사는 사람은 없다 [2] aurora 3568 2012.06.15
207  조금 흔들려도 괜찮다 aurora 3274 2012.06.13
206  인간을 움직이는 힘, 고통 aurora 2415 2012.06.12
205   오이의효능*^^* [4] aurora 2726 2012.05.21
204  안녕하세요 [1] sangfire 2433 2012.04.16
203  인사드립니다. [2] habir 2544 2011.12.14
202  반갑습니다. mitta 2589 2010.10.29
201  fm의 취지에 적극 찬동하여 동참합니다 [1] naisday 3077 2010.02.21
200  안녕하세요 가입인사입니다. [1] gogotj 2633 2010.01.05
199  반갑습니다~ [1] kghloveu 2933 2009.09.21
198  반갑습니다~가입했습니다~ [1] glowworm 4428 2008.10.21
197  반갑습니다~ [1] 물빛 4225 2008.09.23
1 [2][3][4][5][6][7][8][9][10]..[11]
     
Copyright 1999-2019 Zeroboard